2016 한국다케다제약 약대생 인턴십 프로그램 종료

2016년 8월 24일

 

- 26명 대학생 참가자, 맞춤 프로그램 통해 현장 경험 쌓아

- 14개 대학의 약대생, 약사 대상 제품 설득 커뮤니케이션 습득

- 6주 동안 현장 경험 뿐 아니라 광고, 디지털마케팅, 마켓리서치 등 전문가 특강 동시 진행

 

한국다케다제약(대표 마헨더 나야크) 컨슈머 헬스케어 사업부는 7월 4일부터 8월 16일까지 6주간 약대생을 대상으로 ‘2016년 디테일링(제품 정보를 전달하는 활동) 인턴십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인턴십에는 다양성을 위해 14개 대학에서 26명의 인턴이 선발됐으며, 제약 회사의 현장 경험을 쌓을 뿐 아니라, 마케팅 지식을 함양할 수 있도록 제약 외 여러 분야의 강의를 들을 수 있다는 점에서 특별함을 더했다.

6주 간의 실습 기간 동안 학생들은 직접 약국을 방문하여 약사를 대상으로 제품 및 비타민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전달(디테일링)하고, 약국 내 홍보물 부착(머천다이징)하는 등의 마케팅 활동을 경험했다. 또한, 이와 같은 경험을 바탕으로 환자 중심의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전략 수립을 수립하는 프로젝트도 수행했다.

교육 프로그램은 고려대학교 주경미 교수의 ‘새로운 약사, 새로운 눈’ 강의를 시작으로 총 10회의 강의가 진행됐다. 이번 특강에서는 제약 회사 업무뿐 아니라 다양한 전문 분야의 주제가 선정되었다. 광고 전략 및 제작, 마켓 리서치 기획 및 실행, 디지털 마케팅, 커리어 개발, 제약사에서의 환자 케어 및 마케팅 전략 등 각계 전문가들의 지식이 전달됐다. 또한 실제 현업에서 활동 중인 의사, 약사, 약대 교수 선배들의 코칭이 포함되어 교육의 질을 높였다.

한편, 인턴들은 이번 인턴십을 통해 얻은 경험을 지역 사회에 환원하고자 비영리법인 NGO 옷캔을 통해 소위 제3세계라 불리는 나라의 소외계층 아이들에게 헌 가방을 자발적으로 기부해, 인턴십 과정을 더욱 뜻 깊게 마무리했다. NGO 옷캔은 지금까지 제3세계 16개국에 1,165톤에 달하는 옷을 기부해 왔으며, 교육사업, 나눔 사업, 위생사업을 실시하는 단체이다.

 

KO/NON/2017-00037/E2019Dec